男농구대표팀, 23일 태국과 홈 경기 무관중으로 진행… 코로나19 여파

김준희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0 21:37:35
  • -
  • +
  • 인쇄

[바스켓코리아 = 김준희 기자] 대한민국농구협회가 무관중 경기를 결정했다.


협회는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에 따른 선수 및 팬들의 안전을 위해 오는 23일 진행 예정인 2021 FIBA 아시아컵 예선(W1) 홈 경기 태국전을 무관중 경기로 진행하기로 긴급 결정했다"고 밝혔다.


무관중 경기 결정 이유에 대해 협회는 "체육관 방역, 열화상 카메라 및 비접촉식 체온계를 통한 체온 측정과 더불어 손 세정제, 마스크 등을 준비하며 정상적인 대회 진행을 위하여 노력하였으나, 하룻밤 사이에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선수 및 팬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기 위해 전면 무관중으로 경기를 진행하게 됐다"고 전했다.


티켓 예매자들에게는 전원 수수료 없이 환불조치 예정이며, 중계방송은 기존대로 진행된다.


사진 제공 = 대한민국농구협회


[저작권자ⓒ 바스켓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