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BNK 썸, 지역 여자농구 발전 위해 4,300만 원 후원

손동환 기자 / 기사승인 : 2020-11-23 20:10:53
  • -
  • +
  • 인쇄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이 지역 여자농구의 저변 확대와 스포츠 문화 활성화를 위해 지원금 4300만 원을 후원했다.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은 23일(월) 오후 BNK센터(부산 금정구)에서 열린 삼성생명과의 홈 경기에서 부울경 지역 학교 여자농구부 지원을 위한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은 이날 전달식에서 지역의 농구 유망주 지원을 위해 동주여고, 마산여고, 화봉고 등 지역 고교 여자 농구선수들에게 WKBL 6개 구단 최초로 총 2,300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또한 부산대학교와 지역의 고교 여자 농구선수들이 더 나은 환경에서 운동에 매진할 수 있도록 2,000만 원 상당의 농구 용품도 지원했다.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 이두호 구단주는 “팬들이 보내주는 따뜻한 사랑을 지역의 여자 농구 유망주들과 함께 나누기 위해 이번 전달식을 준비했다”며 “BNK 썸 농구단도 멋진 경기로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겠다”도 말했다.

한편,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은 지난 해 창단식에서 지역 학교 여자 농구부에 2,000만 원 상당의 농구용품을 지원하였으며, 올해 3월에는 코로나19 극복 지원을 위해 선수단이 자체적으로 모금한 1,000만원을 부산시에 전달하는 등 지역을 위한 사회 공헌 활동에도 노력하고 있다.

사진 및 자료 제공 = 부산 BNK 썸

바스켓코리아 / 손동환 기자 sdh253@gmail.com 

[저작권자ⓒ 바스켓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