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L, 오는 25일 연고선수 및 장신선수 유소년 캠프 개최

손동환 기자 / 기사승인 : 2020-07-15 11:00:30
  • -
  • +
  • 인쇄

KBL이 연고선수 및 장신선수를 대상으로 유망선수 육성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지역 연고 활성화와 농구 유망주 양성을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KBL 선수 연고제’와 관련해 각 구단 유소년 연고 선수에 등록된 19명과 송교창, 양홍석 등 프로농구 신예 스타 선수를 배출한 ‘장신자 지원 프로그램’에 참가하고 있는 17명을 포함 총 36명의 유망주가 7월 25일(토) 경기도 이천시에 위치한 LG 챔피언스파크를 찾는다.

이번 캠프에는 코칭스태프로 국가대표팀 코치인 조상현 코치를 비롯해 스킬 트레이너 김현중 코치, 김승찬 코치가 참여하며 서울 SK 유소년 팀 권용웅 코치와 김동욱 코치 아울러 KBL 육성팀 이경민 강사, 김명겸 강사가 보조 코치로 참가한다.

훈련 프로그램은 참가선수를 기량별 3개 그룹으로 구분해 파트별 [슈팅/드라이 브인/드리블] 순환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에는 후배들을 위해 NCAA에서 활약중인 데이비슨 대학 이현중 선수가 멘토링을 진행하며 농구 선수를 꿈꾸는 후배들과 다양한 주제로
솔직 담백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사진 및 자료 제공 = KBL

바스켓코리아 / 손동환 기자 sdh253@gmail.com

[저작권자ⓒ 바스켓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