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20올스타전] 직접 거리로 나선 선수들에 화답한 팬들… 키워드는 ‘양 팀 주장’

[바스켓코리아 = 인천/김준희 기자] KBL 올스타 선수들이 팬들을 위해 직접 거리로 나섰다. 그 중에서도 양 팀 주장인 허훈과 김시래의 인기는 대단했다.

18일 인천 구월동 로데오거리에서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올스타전 전야제 ‘무빙 올스타’가 진행됐다.

‘무빙 올스타’란 말 그대로 선수들이 직접 팬들이 있는 곳을 찾아 소통하는 프로그램이다. 1부와 2부로 나뉘어 구성됐다. 1부에선 인천 부평구 문화의 거리에 위치한 카페를 찾아 ‘일일 알바 체험’과 함께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2부에선 구월동 로데오거리로 무대를 옮겼다. 거리 한복판에 무대가 마련됐고, 인천 전자랜드 치어리더들의 공연으로 막을 올렸다. 이후 허훈 팀(허훈, 이정현, 송교창, 김종규, 라건아)과 김시래 팀(김시래, 허웅, 김선형, 최준용, 캐디 라렌)의 베스트 5 선수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각자 자기 소개를 마친 선수들은 팬 1명과 짝을 이뤄 본격적인 ‘댄스 신고식’에 나섰다. 선수들은 다소 얼떨떨하면서도 이내 적응을 마친 듯, 화려한 춤사위로 관중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팬들도 적극적으로 선수들과 스킨십을 시도하며 친밀도를 쌓았다.

그 중에서도 라건아는 다른 선수의 짝꿍들과도 합을 맞추는 등, 그야말로 ‘미친 텐션’을 선보였다. 평소 코트에선 볼 수 없었던 라건아의 색다른 모습에 팬들도 놀라움과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유일하게 남성 팬과 짝을 맞춘 최준용은 못마땅한 표정을 짓다가도, 이내 재밌는 장면을 연출해 관중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허훈과 허웅의 즉석 외모 대결도 펼쳐졌다. 아나운서는 왼손과 오른손으로 구분해 투표해줄 것을 부탁했다. 투표 결과는 박빙이었다. 허웅은 “(내 표인) 왼손이 좀 더 많은 것 같다”며 승리를 주장했다. 허훈은 “보지 못했다”며 발뺌했다. 이어진 허훈과 김선형의 닭싸움에선 비디오 판독(?)까지 가는 치열한 접전이 벌어졌다. 결국 방해 공작을 펼친 최준용에게 테크니컬 파울이 선언, 허훈의 승리로 돌아갔다.

마지막으로 선수들은 늦은 시간 추위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자리를 지켜준 팬들에게 감사의 의미를 담아 커피와 핫팩을 선물했다. 팬들은 선수들과 직접 하이파이브를 나누는 등 뜻깊은 추억을 안으며 집으로 돌아갔다.

수백 명의 인파 속에서도 양 팀 주장인 허훈과 김시래의 인기는 온몸으로 체감할 수 있었다. 두 선수의 유니폼을 챙겨온 팬들이 유독 많았다. 김시래의 얼굴을 본딴 피켓을 들고 온 팬들도 있었다.

허훈 유니폼을 챙겨 행사에 임한 황효주(36) 씨와 장용호(37) 씨는 “1시간 전부터 무대를 기다리고 있었다”며 “같이 농구를 보다가 팬이 됐다. 허훈과 양홍석의 팬이다. 양홍석이 베스트 5에 들지 못해 아쉽지만, 두 선수 다 KT의 미래이자 보물이지 않나. 다 잘해서 이번에 우승 한 번 했으면 좋겠다”며 남다른 팬심을 드러냈다.

최근 ‘전국구 인기 구단’으로 거듭난 LG 김시래의 인기도 빼놓을 수 없었다. 이날 김시래 유니폼을 들고 창원에서 인천을 찾은 하현지(21) 씨는 “새벽 차를 타고 올라왔다. 창원 사람이라 자연스럽게 LG 경기를 접하다가 팬이 됐다. (김시래의 매력은) 외모가 귀엽다. 키가 작은데도 불구하고 잘하는 모습을 보면 멋있다”며 “선수들을 가까이서 볼 수 있어서 좋았다. 코트 위의 선수가 아닌, 동네 오빠 같은 모습으로 소통할 수 있는 기회였던 것 같다”고 이날 선수들과 함께한 소감을 밝혔다.

직접 거리로 나선 선수들에게 팬들은 격한 환영과 따뜻한 말로 이들을 맞았다. 인천 상륙 작전을 마친 선수들은 다음날인 19일, 인천삼산체육관에서 본 행사에 임한다.

사진제공 = KBL

김준희  kjun0322@basketkorea.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화보] 부산KT vs 고양오리온 경기모습
[BK포토화보] 부산 KT vs 전주 KCC 경기모습
[BK포토화보] 울산 현대모비스 vs 고양 오리온 경기모습
[BK포토화보] 부산KT vs 인천전자랜드 경기모습
[BK포토] SK VS LG 현장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