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게임 리포트] ‘공격과 패스 사이’ 허훈, “단순하게 생각하려고요”

[바스켓코리아 = 손동환 기자] “생각이 많아지면 안 되겠더라고요”

부산 kt는 지난 24일 부산 사직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에서 고양 오리온을 90-87로 꺾었다. 1라운드와 똑같은 스코어. 1쿼터 열세(15-30)를 뒤집고, 7승 9패를 기록했다.

알 쏜튼(201cm, F)이 무대를 뒤집어놓으셨다. 후반전에만 22점을 포함, 30점 12리바운드(공격 7) 3어시스트 3스틸로 맹활약했다. 경기 내내 끌려다니던 kt에 역전승을 안겼다.

허훈(180cm, G)의 활약도 돋보였다. 허훈은 양 팀 국내 선수 중 최다 득점인 20점을 기록했다. 쏜튼에 이어, 양 팀 선수 중 최다 득점 2위. 김영환(195cm, F)과 함께 팀 내 최다인 4개의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허훈은 공격적인 성향을 지닌 포인트가드. 패스 센스 또한 뛰어나다. 허훈의 강점은 2대2 전개 시 가장 잘 드러난다. 수비를 흔들릴 수 있는 볼 핸들링과 정확한 점퍼(3점 라인 혹은 자유투 라인 부근), 빅맨의 움직임에 맞게 패스할 수 있는 센스를 모두 갖췄기 때문이다.

허훈은 이번 시즌 평균 15.8점 6.9어시스트를 기록하고 있다. 국내 선수 중 득점 2위에, KBL 전체 어시스트 1위를 달리고 있다. 자신의 능력과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는 지표.

득점력을 지닌 포인트가드가 살아남는 현대 농구다. 허훈은 그에 걸맞는 농구를 하고 있다. 그러나 비중이 문제다. 자신의 공격을 더 많이 보는 게 맞는지, 동료에게 공격 기회를 더 많이 제공해야 하는 게 맞는지. 허훈도 이러한 사항을 알고 있었다.

공격 비중과 템포 조절. 모든 공격 성향의 가드가 지닌 고민이다. 사실 모든 포인트가드가 안고 있는 고민이기도 하다. 허훈처럼 ‘공격력’과 ‘패스 센스’를 갖춘 가드라면, 더욱 그렇다.

허훈의 득점력이 드러난 경기가 있었다. 지난 10월 19일(vs. LG)과 20일(vs. DB) 경기였다. 특히, DB전에서는 3점슛 9개를 연달아 폭발했다. 그러나 kt는 연패했다. 나머지 선수들이 살아나지 않았기 때문이다.

kt 코칭스태프와 선수단은 고민했다. 허훈 역시 마찬가지였다. 허훈은 동료의 공격 기회를 많이 봐야겠다고 판단했다. 그래서 패스에 치중했다. 그러나 결과는 신통치 않았다. kt는 한때 4연패에 빠지기도 했다.

서동철 kt 감독도 “사실 오리온전 이전까지는 허훈의 비중을 낮추려고 노력했다. 허훈에게 주어질 수 있는 부담을 낮추기 위해서다. 동료의 공격 기회를 살리는 농구를 하는 게 낫겠다고 주문했다. 그래서 굉장히 많은 걸 준비하고, 보완하기 위해 노력했다. 그런데 그렇게 하니까 훈이도 죽고, 나머지 선수들도 죽었다”며 역효과를 인정했다.

허훈도 “내 공격을 보는 것과 동료의 공격 기회를 보는 걸 잘 조합해야 한다. 그게 되어야, KBL 최고의 가드가 될 거라고 생각한다. 1~3쿼터에는 동료의 공격 기회를 보려고 하고, 4쿼터에는 (내 공격을) 욕심낼 수 있을 때 욕심내려고 한다”며 ‘비중 조절’을 중요하게 생각했다.

그러나 마땅한 대책은 없다. 모든 선수가 농구를 보는 관점이 다르다. 동료이 모두 다르기에, 시너지 효과를 내기 쉽지 않다. 상대 수비 성향에 따라, 농구하는 방법이 달라질 수 있다. 결국 많은 경험이 약이다.

허훈도 이를 알고 있다. 그래서 “마음가짐이 중요한 것 같다. 여유있고 냉정하게 하려고 한다. 다만, 너무 많은 생각은 안 되는 것 같다. 단순하게 하려고 한다. 공격 찬스 나면 공격하고, 빼줄 수 있으면 빼주면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단순하게 생각하고, 상황 구분을 확실하게 하는 것. 이것이 허훈의 대책이었다.

많은 득점을 해도, 많은 어시스트를 해도 지는 경기가 있는 법이다. 적은 득점을 해도, 적은 어시스트를 해도 이기는 경기가 있는 법이다. 그래서 농구는 모든 선수들에게 어렵게 다가온다. 허훈도 마찬가지였다. ‘공격’과 ‘패스’, 두 가지 항목 사이에 많은 걸 고민했다. 허훈의 현재 대책은 “단순하게 생각하자”다.

[허훈 +16점 시, kt 전적은]
 - 10월 6일 vs. SK : 16점 5어시스트 (kt : 패)
 - 10월 13일 vs. 전자랜드 : 17점 6어시스트 (kt : 패)
 - 10월 17일 vs. KCC : 17점 4어시스트 (kt : 승)
 - 10월 19일 vs. LG : 32점 4어시스트 (kt : 패)
 - 10월 20일 vs. DB : 31점 3어시스트 (kt : 패)
 - 10월 27일 vs. 현대모비스 : 22점 5어시스트 (kt : 승)
 - 11월 9일 vs. 현대모비스 : 28점 9어시스트 (kt : 패)
 - 11월 24일 vs. 오리온 : 20점 4어시스트 (kt 승)

  * 허훈 2019~2020 평균 득점 : 15.8점 (국내 선수 2위)
  * 평균 득점 이상 기록을 +16점으로 잡음
  * 허훈 +16점 경기 : 8번, kt 전적 : 3승 5패

[허훈 +7어시스트 시, kt 전적은?]
 - 10월 10일 vs. 오리온 : 15점 10어시스트 (kt : 승)
 - 10월 12일 vs. 삼성 : 4점 8어시스트 (kt 승)
 - 10월 26일 vs. KGC인삼공사 : 10점 10어시스트 (kt 승)
 - 11월 3일 vs. KCC : 12점 8어시스트 (kt 승)
 - 11월 6일 vs. LG : 2점 9어시스트 (kt 패)
 - 11월 9일 vs. 현대모비스 : 28점 9어시스트 (kt 패)
 - 11월 10일 vs. 전자랜드 : 7점 10어시스트 (kt 패)
 - 11월 17일 vs. KGC인삼공사 : 14점 7어시스트 (kt 승)
 - 11월 21일 vs. DB : 6점 10어시스트 (kt 패)

  * 허훈 2019~2020 평균 어시스트 : 6.9개 (전체 1위)
  * 평균 어시스트 이상 기록을 +7로 잡음
  * 허훈 +7어시스트 경기 : 9번, kt 전적 : 5승 4패

사진 제공 = KBL

손동환  sdh253@gmail.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동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화보] 울산 현대모비스 vs 고양 오리온 경기모습
[BK포토화보] 부산KT vs 인천전자랜드 경기모습
[BK포토] SK VS LG 현장화보
[BK포토화보] 부산 KT vs 안양 KGC 경기모습
[BK포토] 오리온 VS SK 현장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