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KBL 드래프트 순위 추첨] 창원 LG, 1순위 선발권 획득

[바스켓코리아 = 청담동/손동환 기자] 창원 LG가 신인을 첫 번째로 뽑게 됐다.

KBL은 28일 오후 1시 30분 서울 청담동에 위치한 리베라 호텔에서 ‘2019 KBL 국내 신인선수 드래프트’ 순위 추첨 행사를 진행했다.

국내 신인선수 드래프트 순위 추첨방식은 이랬다. 2018~2019 시즌 정규리그 7~10위 팀이 각각 16%, 플레이오프 4강 진출에 실패한 두 팀이 각각 12%, 챔피언 결정전 진출에 실패한 두 팀은 각각 5%, 챔피언 결정전 준우승 팀과 우승 팀은 각각 1.5%와 0.5%의 확률로 1라운드 1~4순위를 결정하는 1차 추첨을 진행했다.

이후 나머지 5~8순위를 위한 2차 추첨을 실시했다. 1~4순위에 선발되지 않은 6개 팀 중 전년도 상위권 두 팀을 제외(해당 두 팀은 1라운드 9, 10순위 부여)한 4개 팀이 2018~2019 정규경기 상위 순위 순으로 각각 10%, 20%, 30%, 40%의 확률을 받았다.

창원 LG는 지난 시즌 챔피언 결정전 진출에 실패했다. 5%의 확률로 1차 추첨에 임했다. 200개 중 10개의 공 밖에 없었지만, 1순위 선발권을 얻는 행운을 누렸다.

1순위 유력 후보 선수는 고려대의 박정현(204cm, C)이다. 박정현은 큰 키에 강한 골밑 공격과 정교한 슈팅 능력을 갖춘 자원. 박정현이 온다면, LG는 페인트 존 경쟁력을 올릴 수 있다. LG 관계자는 만연의 미소를 머금고 행사장을 벗어났다.

사진 제공 = KBL

손동환  sdh253@gmail.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동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화보] 부산 KT vs 현대모비스 경기모습
[BK포토] 오리온 VS LG 현장화보
[BK포토화보] BNK vs 우리은행 경기모습
[BK포토화보] 부산KT vs 서울삼성 경기모습
[BK포토] 오리온 VS KCC 현장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