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KBL
[WKBL 미디어데이] ‘감독 데뷔’ 유영주 감독, “우리 팀, 만만하지 않을 거다”

[바스켓코리아 = 홍은동/손동환 기자] 유영주 감독의 포부는 당찼다.

WKBL은 10일 서울 홍은동에 위치한 그랜드힐튼호텔 그랜드볼룸에서 ‘하나원큐 2019~2020 여자프로농구’ 타이틀 스폰서 조인식과 시즌 미디어데이를 동시에 개최했다.

부산 BNK 썸은 창단 첫 해를 맞는다. OK저축은행의 이름으로 지난 시즌을 치렀지만, 이번 시즌은 다르다. 새로운 유니폼과 새로운 시스템, 새로운 팬과 함께 경기를 치른다. 그래서 많은 기대를 받고 있다.

유영주 BNK 감독은 “창단 첫 해라, 밑질 게 없다. 잃을 것도 없다. 이것저것 많이 시도할 수 있는 시즌이다. 시행착오를 통해 팀 컬러를 만들려고 한다. 우선 이번 시즌 목표는 쉽게 패하지지 않는 팀을 만드는 것”이라며 시즌 목표를 설정했다.

BNK 대표 선수로 미디어데이에 참석한 구슬(180cm, F)도 “우선 개막전을 잘 치르고 싶다. 개막전 상대가 KEB하나은행인데, 비시즌 경기를 통해 분석을 끝냈다. 개막전에는 꼭 이기도록 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BNK는 오는 19일 부천 KEB하나은행과 시즌 개막전을 치른다. 그리고 4일 후 창단 첫 홈 개막전을 실시한다. 상대는 청주 KB스타즈. 두 경기 결과에 따라, BNK의 분위기는 달라질 것으로 보인다.

사진 제공 = WKBL

손동환  kahn05@basketkorea.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동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 KCC 김국찬,
[BK포토] KT 허 훈,
[BK포토] KT 양홍석,
[BK포토] KT 쏜튼,
[BK포토] KCC 송교창,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