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학
[대학리그] 압도! 압도! 그래도 독수리는 흔들리지 않았다

[바스켓코리아 = 손동환 기자] “약속을 정확히 이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연세대학교는 지난 9일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 체육관에서 열린 2019 KUSF 대학농구 U-리그 정규리그에서 조선대학교를 114-42로 제압했다. 대학리그 창립 이후 역대 최다 점수 차 승리. 연세대의 경기력은 그만큼 압도적이었다.

그러나 연세대의 과정이 순탄했던 건 아니었다. 조선대전 3일 전. 연세대는 고려대학교와 정기전을 치렀다. 정기전은 연세대 농구부와 고려대 농구부 모두에 있어 가장 큰 행사. 그렇기 때문에, 연세대는 이날 모든 힘을 쏟았다. 하지만 결과는 71-82 패배.

하지만 연세대에 고개 숙일 시간은 없었다. 주말 내내 분위기를 추스르고, 조선대전을 대비해야 했기 때문. 휴식을 취했으나, 선수들의 몸은 무거울 수밖에 없었다.

은희석(42) 연세대 감독은 이를 누구보다 잘 알았다. 경기 전 “정기전 패배의 타격이 작지 않다면 거짓말이다. 정기전이라는 것 자체가 양교 선수들한테 엄청난 압박으로 다가오고, 단 한 번의 패배로 기세가 급격히 다운될 수 있다. 그러다 보니, 선수들이 더욱 안타깝게 느껴졌다”며 선수단 상황을 이야기했다.

하지만 남은 경기를 소홀히 할 수 없었다. 조선대전에서 이런 점을 엿볼 수 있었다. 코트를 밟은 12명의 연세대 선수는 볼 핸들링과 볼 무브먼트, 수비와 루즈 볼 다툼 등 어느 것 하나 소홀하지 않았다. 경기 끝날 때까지 조선대를 압박했다.

은희석 감독은 한 치의 흐트러짐도 용납하지 않았다. 경기 후 “코트나 훈련장 밖에서는 쉬게 해주고 편하게 해주는 게 맞다. 내가 페이스를 너무 끌어올렸기 때문에, 선수들은 휴식이 필요할 거다. 쉴 때 푹 쉬게 해주는 게 맞다. 하지만 코트에서는 아니다. 우리끼리 했던 약속을 지켜야 한다. 또한, 학생이기에 학생 본연의 성실한 자세도 유지해야 한다”며 코트에서의 마음가짐을 강조했다.

본인 스스로도 진지한 마음가짐을 보엿다. 전반전에 사실상 승패가 결정됐음에도 불구하고, 은희석 감독은 두 번의 타임 아웃을 모두 소모했다. 또한, 선수 교대 후, 해당 선수에게 지시 사항과 보완해야 할 점을 계속 이야기했다. 은희석 감독은 이를 아래와 같이 이야기했다.

“지키기로 한 약속들이 이뤄져야 위기 상황에서 흐트러지지 않는다. 팀이 위기 상황을 극복하지 못해도, 약속만 잘 지켜지면 뭉칠 수 있는 계기가 생긴다고 본다. 그래서 팀에서 지키기로 했던 약속이 어긋난 거면 타임 아웃으로 짚고 넘어가려고 한다. 교체 후 선수들에게 이야기하는 것 역시 마찬가지다. 왜 교체를 했는지 우리가 지키기로 했던 약속에 의거해서 이유를 명확히 설명한다”

조선대전 역시 그 틀에서 벗어나지 않았다. 은희석 감독은 다시 한 번 말했다.

“우리들의 기본적인 자세를 다시 찾기 위해서는 어느 팀과 해도 일관된 경기력을 보여야 한다. 우리가 하기로 했던 약속을 정확히 이행해야, 우리가 추구하고 쌓아왔던 연세대 농구부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 해야 할 것들을 정확하게 하려고 노력했다. 그러다 보니, 점수 차가 컸던 것 같다”

연세대 농구부 간의 약속은 팀원 간의 시너지 효과를 일으키는 것이다. 큰 틀에서 보면 그렇다. 빠른 볼 움직임, 선수들의 끊임없는 움직임, 토킹을 통한 볼 움직임과 선수들 움직임의 조화. 연세대는 조선대전을 통해 이를 어느 정도 달성했다.

물론, 고려대나 경희대, 성균관대나 중앙대 등 강호를 상대로 약속을 지킬 수 있을지는 알 수 없다. 다만, 이행해야 할 약속은 꼭 지켜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다가올 대학리그 플레이오프에서 또 한 번 고개를 숙일 수 있기 때문이다.

사진 제공 = 한국대학농구연맹(KUBF)

손동환  kahn05@naver.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동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 오리온 VS LG 현장화보
[BK포토화보] BNK vs 우리은행 경기모습
[BK포토화보] 부산KT vs 서울삼성 경기모습
[BK포토] 오리온 VS KCC 현장화보
[BK포토화보] 부산KT vs 고양오리온 경기모습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