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칼럼
[World Cup Preview] 2019 농구 월드컵 (2) 대회 방식과 NBA 선수들

[바스켓코리아 = 이재승 기자]  2019 농구 월드컵이 16일간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이번 대회부터는 역대 최다인 32개국이 참여해 많은 국가들이 본선 무대를 밟게 됐다. 일찌감치 중국으로 개최지가 확정된 가운데 많은 본선에 나서는 국가들이 중국과 중국 주변에서 평가전을 통해 마지막으로 호흡을 점검하고 있다. 18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대회는 지난 2014년 이후 5년 만에 열려 많은 농구팬들의 갈증을 채워줄 예정이다. 이전까지 축구 월드컵과 같은 해에 열렸기에 이를 피하기 위해 처음으로 5년 만에 대회가 열리며 이후부터는 정상적으로 4년마다 대회가 개최된다.

중국은 처음으로 농구 월드컵을 개최한다. 그동안 아시아컵을 여러 차례 유치하면서 아시아의 맹주다운 면모를 뽐낸 중국은 2008 하계 올림픽과 2022 동계 올림픽 사이에 농구 월드컵까지 치르면서 명실공이 스포츠 강국으로 도약하길 희망하고 있다. 그 동안 필리핀(1978)과 일본(2006)이 월드컵을 유치한 반면 중국은 이번에 필리핀을 제치고 개최권을 따내는데 성공했다. 전 세계에서 농구가 인기 많은 국가 중 한 곳인데다 큰 시장이 운집해 있어 중국이 벌써부터 ‘농구 특수’를 누릴 채비에 나섰다.

이번 대회는 총 8개 도시에서 열린다. 베이징, 상하이를 필두로 난징, 우한, 동관, 광저우, 포샨, 선전까지 중국을 대표하는 도시에서 시작된다. 그 중에서도 동관, 광저우, 포샨, 선전은 광동성에 위치한 도시들로 광동성에서만 네 개 도시가 모두 대회 개최에 성공했다. 개혁개방 이후 가장 많이 발전된 곳인 만큼, 이번 대회의 절반이 광동성에서 열리게 됐다. 베이징과 상하이에는 각각 18,000명씩 입장할 수 있으며, 난징에는 이보다 큰 19,614명의 관중이 들어설 수 있다. 1라운드와 2라운드는 각 도시에서 열리며 결선은 동관, 상하이, 베이징에서 열린다.

# 조 편성 현황

A_ 코트디부아르, 폴란드, 베네수엘라, 중국

B_ 러시아, 아르헨티나, 한국, 나이지리아

C_ 스페인, 이란, 푸에르토리코, 튀니지

D_ 앙골라, 필리핀, 이탈리아, 세르비아

E_ 터키, 체코, 미국, 일본

F_ 그리스, 뉴질랜드, 브라질, 몬테네그로

G_ 도미니카 공화국, 프랑스, 독일, 요르단

H_ 캐나다, 세네갈, 리투아니아, 호주

대회 방식

농구 월드컵의 대회 방식은 각 대륙별 예선과 동일하다. 이미 유로바스켓과 아시아컵에서도 동일한 방식으로 대회가 진행된 바 있다. 1라운드를 통과해 2라운드에 진출하는 팀은 1라운드의 성적을 안은 채 2라운드를 맞이한다. 예를 들면 1라운드 A조에서 베네수엘라와 폴란드, B조에서 아르헨티나와 러시아가 1라운드를 통과했을 경우 이들 네 팀은 I조에 속한다. 대신 베네수엘라와 폴란드는 맞대결을 벌이지 않고 각각 러시아, 아르헨티나하고 경기를 갖는다. 마찬가지로 C, D조, E, F조, G, H조가 각각 2라운드에서 마주하게 되며, 2라운드에서 조 2위에 올라야 결선에 진출하게 된다(2라운드 진출한 팀들의 순위 결정전도 같은 방식으로 진행).

결선은 토너먼트로 벌어지며 해당 조 1위는 다른 조 2위와 경기를 갖게 된다. 가령 L조에서 만나게 되는 네 팀은 1라운드 성적이 상당히 중요할 수밖에 없다. 큰 이변이 없을 경우 호주, 프랑스, 리투아니아, 독일이 한 조에 속하게 된다. 특히 H조는 1라운드에 이어 2라운드에서도 강호들을 마주할 가능성이 높아 결선 진출이 쉽지 않다. 마찬가지로 K조도 미국, 터키, 그리스가 조우할 가능성이 높아 미국을 제외한 터키와 그리스의 2위 다툼이 치열할 전망이다. 이를 감안하면 1라운드의 성적이 결선 대진까지 결정하는 만큼, 한 번이라 삐끗하게 된다면 우승 및 입상 전선에 큰 영향을 미치게 된다.

대회 일정

이전까지만 하더라도 본선 경기는 매일 열렸다. 본선 경기는 6일 만에 종료됐다. 특정 두 개 조가 사흘 경기 후 하루 휴식한 뒤에 나머지 두 경기에 나섰고, 반대로 나머지 두 개 조는 이틀 경기 후 쉬어간 다음에 남은 세 경기를 치렀다. 결선은 상황에 따라 유동적이었지만, 대개 하루 만에 열렸으며, 16강과 준준결승 이후에 휴식일을 가졌고, 이후 준결승과 결승이 연이어 열렸다.

그러나 이번에는 많은 팀들이 참가해 격일로 경기가 진행된다. 먼저 31일(이하 한국시간)에 B, D, F, H조가 먼저 경기를 치른다. 다음날에는 A, C, E, G조가 각각 경기를 갖는 식이다. 1라운드가 끝나는데 6일이 소요된다. 곧바로 2라운드와 2라운드 진출에 실패한 팀들의 순위 결정전이 진행된다. 2라운드와 순위 결정전도 1라운드처럼 같은 일정으로 진행된다. 다만 2라운드와 순위 결정전 모두 경기를 했던 팀과는 경기를 하지 않아 팀당 두 경기씩 도합 나흘 만에 종료된다.

결선은 시간대가 다르다. 준준결승은 10일과 11일에 나뉘어 열린다. 마찬가지로 별도의 순위 결정전이 진행되며, 준준결승에서 이긴 팀은 준결승에, 패한 팀은 5위 결정전에 진출하기 위한 경기를 치른다. 10일과 11일에 준결승이 끝나며, 12일에 5위 결정 진출전이 시작된다. 이어 13일에 준결승 두 경기, 14일에 5위 결정전과 5위 결정 진출전에서 패한 팀들이 7위 결정전을 갖는다. 하루 뒤인 15일에 패자전이 먼저 열리며, 이어 대망의 결승전이 시작된다. 준준결승부터는 동관, 상하이, 베이징에서 치러진다. 베이징에서 7위 결정전, 5위 결정전, 준결승, 3위 결정전, 결승전이 예정되어 있으며, 상하이와 동관에서는 준준결승 네 경기와 5위 결정 진출전 두 경기가 예고되어 있다.

NBA 선수들(현역 및 경력자 포함)

중국_ 이지엔리엔, 저우치

아르헨티나_ 니콜라스 라프로비톨라, 니콜라스 브루시노, 파트리시오 가리노, 루이스 스콜라

나이지리아_ 이케 디오구, 엑페 유도, 알-파룩 아미누(올랜도), 조쉬 오코기(미네소타), 벤 우조

스페인_ 마크 가솔(토론토), 빅토르 클라베르, 후안초 에르난고메즈(덴버), 리키 루비오(피닉스), 윌리 에르난고메즈(뉴욕), 루디 페르난데스

이란_ 하메드 하다디

튀니지_ 살라 메즈리

이탈리아_ 다닐로 갈리나리(오클라호마시티), 루이지 다토미, 마르코 벨리넬리(샌안토니오)

필리핀_ 안드레이 블래치

세르비아_ 니콜라 요키치(덴버), 네마냐 벨리차(새크라멘토), 보그단 보그다노비치(새크라멘토), 보반 마리야노비치(댈러스), 미로슬라브 라둘리차

미국_ 선수단 전원

터키_ 세디 오스만(클리블랜드), 푸르칸 코크마즈(필라델피아), 어산 일야소바(밀워키)

체코_ 토마스 사토란스키(시카고)

일본_ 루이 하치무라(워싱턴)

그리스_ 야니스 아데토쿤보(밀워키), 코스타스 파파니콜라우, 닉 칼라테스

브라질_ 브루노 카보클로(멤피스), 크리스티아누 펠리치오(시카고), 마르셀로 후에르타스, 리안드로 바보사, 앤더슨 바레장

몬테네그로_ 니콜라 부체비치(올랜도)

프랑스_ 난도 드 콜로(토론토), 에반 포니에이(올랜도), 니콜라스 바툼(샬럿), 루디 고베어(유타), 프랭크 닐리키나(뉴욕), 악셀 투팡, 뱅상 포이리(보스턴)

독일_ 데니스 슈뢰더(오클라호마시티), 폴 집서, 막시 클리바(댈러스), 대니얼 타이스(보스턴), 아이삭 봉가(워싱턴)

캐나다_ 코리 조셉(새크라멘토), 자비에르 레턴-메이스, 켐 벅, 카일 윌트저

리투아니아_ 요나스 발런슈너스(멤피스), 도만타스 사보니스(인디애나), 민다우가스 쿠즈민스카스

호주_ 앤드류 보거트, 애런 베인스(피닉스), 조 잉글스(유타), 패트릭 밀스(샌안토니오), 메튜 델라베도바(클리블랜드)

사진_ Basketball World Cup Emblem

이재승  considerate2@basketkorea.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승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화보] 부산KT vs 울산현대모비스 경기모습
[BK포토]SK 신인선수 환영식 현장화보
[BK포토]SK VS 전자랜드 경기화보
[BK포토화보] 부산KT vs 창원LG 경기모습
[BK포토] BNK 구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