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국군체육부대 이방현 부대장 "선수 병사들, 군인의 기본자세 잃지 말고, 페어플레이 해야"

[바스켓코리아 = 문경/김아람 기자] "선수 이전에 군인이다. 경기든 훈련이든 군인의 기본자세를 잊지 않고, 몸과 언행을 바르게 유지해야 한다. 경기에 나서기 전에는 이발도 말끔히 하고, 용모를 잘 갖추는 것도 중요하다. 승패와 관계없이 항상 최선을 다하고, 페어플레이 정신을 잃지 않도록 이야기한다"

KBL(한국프로농구연맹)은 15일 '2019 KBL 유소년클럽 농구대회 IN 문경'을 개최했다.

올해로 13회를 맞이하는 이번 대회는 KBL 10개 구단이 운영하는 유소년클럽팀 중 최종 선발된 46개 팀과 일본 B리그 시부야 유소년 클럽(초고부) 1개 팀 등 총 47개 팀, 550여 명이 참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유소년 대회로 18일까지 나흘간 진행된다.

경상북도 문경시에서 개최되는 만큼, 경기는 국군체육부대 선승관과 문경실내체육관, 문경배드민턴장 등에서 열린다.

국군체육부대 용지관에서는 상무 선수들이 스킬 트레이너로 나섰다. 이재도, 두경민, 전성현, 전준범, 최원혁, 박세진, 정준수(이상 A조)와 김지후, 서민수, 이동엽, 김진유, 이우정, 정성호, 정해원(이상 B조)이 두 조로 나뉘어 17일까지 초저부와 초고부 선수들을 가르친다. 스킬 트레이닝은 100분씩 하루 3~4회 진행된다.

용지관에서 만난 국군체육부대 이방현 부대장은 "우리 (상무) 시설은 진천 선수촌 다음으로 좋다. 선수 병사들 이외의 민간 선수들에게도 개방하고, 활용했으면 하는 마음이 있었다"며 "KBL 이정대 총재님이 선수들 격려 차원에서 방문했었다. 그때 대회 관련 이야기를 나눴고, 이번에 (대회를) 함께하게 됐다"는 배경을 소개했다.

이어 "이번 대회 유치 전에는 방학 기간에 외부 학교에서 합동 훈련을 오기도 했었다. 너무 어린 친구들은 제한되기도 했지만, 청소년이나 대학, 실업팀 등이 많이 왔었다. 최근에는 전자랜드와 LG, KT 등 3개 팀이 연습 경기를 하러 오기도 했었다"며 이전에도 국군체육부대 시설을 개방했다는 사실을 전했다.

지난 1일, 국군체육부대 상무는 장창곤 코치를 제5대 감독으로 선임했다. 장창곤 신임 감독은 2004년부터 이훈재 전 감독과 농구대잔치 우승 10회, KBL D-리그 158연승 등 상무의 전성기를 함께 했다.

이방현 부대장은 "장창곤 감독은 15년 동안 상무에 있었다. 부대 특성이나 선수 병사들의 특성을 잘 알고 있다. D-리그에서도 200연승 이상 이어갈 것으로 기대한다"며 장창곤 감독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지난 2018 KBL D-리그 결승 경기에서는 군복을 입은 군인들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이방현 부대장과 다른 경기대 부대원들이 응원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상무가 우승한 직후에는 선수들이 이방현 부대장을 헹가래 하기도 했다. 차기 시즌에도 상무가 우승한다면, 같은 모습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그는 "이번 D-리그 개막전이나 가능한 시간에 우리 선수 병사들의 경기를 보러 갈 것이다"라며 꾸준한 응원을 예고했다.

그는 선수들과의 소통을 위한 노력도 하고 있다고. 이방현 부대장은 "외부에서 합동 훈련 등이 오면 관람한다. 우리 선수들이 (부대) 밖으로 갈 때는 응원하러 가기도 한다. 평소 선수들이 훈련할 때도 가끔 찾아온다. 25개 종목이다 보니 소통을 자주 하는 것은 어렵지만, 1년에 1~2회씩은 같이 식사도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이방현 부대장은 "선수 이전에 군인이다. 경기든 훈련이든 군인의 기본자세를 잊지 않고, 몸과 언행을 바르게 유지해야 한다. 경기에 나서기 전에는 이발도 말끔히 하고, 용모를 잘 갖추는 것도 중요하다"고 힘줘 말하며, "승패와 관계없이 항상 최선을 다하고, 페어플레이 정신을 잃지 않도록 이야기한다"고 강조했다.

사진 = 김아람 기자

김아람  ahram1990@basketkorea.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아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영광의 얼굴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결승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4강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본선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예선 현장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