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인천 전자랜드, 외인 영입 공식 발표... 할로웨이 컴백-쇼터 합류

[바스켓코리아 = 김준희 기자] 인천 전자랜드가 외국인 선수 영입을 마무리 짓고 2019-2020시즌 선수단 구성을 마쳤다.

인천 전자랜드는 12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2019-2020시즌 함께할 외국인 선수로 머피 할로웨이, 섀넌 쇼터와 계약을 최종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머피 할로웨이는 2018-2019시즌 전자랜드의 초반 돌풍을 몰고 온 장본인이다. 전자랜드를 높은 승률로 이끌었고, 강력한 수비와 파워풀한 골밑 플레이를 펼쳤다. 어시스트 능력도 우수해 팀 공헌도가 상당히 높은 선수였다.

시즌 중 발등 부상으로 재활 기간을 거쳐 복귀했으나, 100%의 몸 상태가 아닌 상황에서 시즌 초반보다는 활약이 다소 주춤하였다. 이에 할로웨이 본인이 100%의 몸 상태가 아닌 상황에서 경기 출전은 본인의 경력 및 팀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판단, 눈물을 보이며 인천 전자랜드를 떠났다.

당시 선수단은 할로웨이의 노고를 치하하며 '다시 보자'는 말과 함께 진심된 마음으로 그를 떠나 보냈다. 다시 만나게 되는 할로웨이와 전자랜드 선수단이 전년도 준우승의 아쉬움을 지우고 새롭게 도약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할로웨이와 합을 맞출 또다른 외국인 선수는 지난 시즌 울산 현대모비스 우승의 주역인 섀넌 쇼터가 낙점됐다.

다가오는 시즌 신장 제한은 풀리지만, 빅맨 2명보다는 빅맨 1명과 테크니션 1명 구성을 통해 전략의 다양성을 꾀했다.

쇼터는 정확한 슛과 넓은 시야, 노련한 경기 운영 능력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는다. 수비에서는 파워 포워드까지 막아낼 수 있다. 할로웨이와 쇼터는 8월말 귀국해 국내 선수와 손발을 맞출 예정이다.

사진제공 = KBL

김준희  kjun0322@basketkorea.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화보] 부산 KT소닉붐 Booooom Up! 출정식 가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영광의 얼굴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결승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4강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본선 현장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