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KCC, 무상 트레이드로 박성진 영입... 김광철은 삼성行

[바스켓코리아 = 김준희 기자] 각 구단들이 트레이드로 전력 보강에 나섰다.

전주 KCC는 1일 인천 전자랜드로부터 무상 트레이드를 통해 박성진을 영입했다.

김해가야고-중앙대를 졸업한 박성진은 2009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전자랜드에 입단했다. 데뷔 시즌 평균 8.0득점 2.0리바운드 3.6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신인왕을 차지했다.

하지만 지난 2016-2017시즌부터 팀 내 입지가 줄어들었고, 급기야 2018-2019시즌에는 1경기 출전에 그쳤다. 결국 무상 트레이드를 통해 KCC로 향하며 데뷔 후 10년 만에 처음으로 이적을 경험하게 됐다.

한편, 서울 삼성은 울산 현대모비스로부터 김광철을 받는 무상 트레이드에 합의했다.

마산고-동국대를 졸업해 2016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3라운드 1순위로 모비스(現 현대모비스)에 입단한 김광철은 데뷔 후 3시즌 동안 평균 1.7득점 0.8리바운드 0.6어시스트를 기록했다.

삼성은 김태술의 이적으로 생긴 가드진 공백을 김광철 영입을 통해 메울 수 있게 됐다. 김광철 또한 상대적으로 포인트 가드 자원이 부족한 삼성에서 더 많은 기회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사진제공 = KBL

김준희  kjun0322@basketkorea.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영광의 얼굴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결승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4강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본선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예선 현장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