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SK, 최부경과 5년 보수 4억 5천만원에 재계약...김우겸도 잔류 선택

[바스켓코리아 = 김영훈 기자] SK가 FA대상자 모두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SK는 최부경과 보수 총액 4억 5천만원(연봉 3억6천만원, 인센티브 9천만원)에 5년간 계약을 체결했다.

지난 2012년 신인 드래프트 2순위로 서울 SK에 입단한 최부경은 2012~2013시즌 신인상을 수상하며 화려한 출발을 알렸다. 이후 상무에서 복귀한 시즌 포함 6시즌 동안 276경기에 출전해 7.7점 5.2리바운드 1.5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또 다른 자유계약선수인 김우겸과는 보수총액 6천만원(연봉 6천만원)에 2년간 계약을 체결하며 대상선수 2명과 모두 계약에 성공했다. 김우겸은 2009~2010 시즌부터 SK에서 뛰며 277경기 2.2점 1.2리바운드를 올렸다.

사진 = KBL

김영훈  kim95yh@basketkorea.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3X3 프리미어리그 1R 경기화보
[U리그 중간리뷰] 이기는 법 터득한 경희대, 절대 2강 구도 깨진 남대부
[BK포토]Korea Tour 리그 에너스킨 VS 충북농구협회
[BK포토]Korea Tour 아시안컵 대표팀 최종 선발전 BAMM VS 하늘내린인제 경기화보
[BK포토]Korea Tour 아시안컵 대표팀 최종 예선 경기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