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KBL
대학 거쳐 프로 향한 유현희 “더 나은 선수 될 것”

[바스켓코리아 = 부산대/이재승 기자]  ‘부산대학교 졸업생’ 유현희가 모교에서 동생들을 보며 더욱 의지를 다졌다.

부산대학교는 9일(화) 부산대학교 경암체육관에서 열린 2019 KUSF 대학농구 한림성심대학과의 홈경기에서 54-44로 승리했다. 

이날 경기장에는 반가운 얼굴이 있었다. 바로 부산대 출신으로 프로 진출에 성공한 아산 우리은행의 유현희였다. 유현희는 지난 개막전에 이어 두 번째로 부산대를 찾았다. 학교와 동생들을 응원하기 위함이었다.

유현희도 지난 4년 동안 밟았던 코트를 보면서 감회가 남달랐을 터. 지난번에 만났어야 했으나 아쉽지만 이번에 유현희와 짧게나마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다. 우선 프로 진출에 대한 인사를 건넸다. 유현희는 “지명당시 몰랐는데 상당히 기뻤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프로 생활을 두고는 “힘들지만, 괜찮다”면서 씩씩한 모습을 보였다. 지난 시즌에는 비록 한 경기 밖에 소화하지 못했지만, 유현희는 이를 잊지 않고 있었다. 그녀는 “관중들이 많은데서 뛰는 느낌이 달랐다”면서 “팬들께서 이름을 불러주니 색달랐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이날 모교 후배들의 경기에 대해 묻자 “동생들을 보니 대견하고 자랑스럽다”고 운을 떼며 “연습한데로 잘 했을 것”이라며 부산대학교 선수들에 대한 응원 또한 잊지 않고 있었다.

지난 시즌에 느낀 바나 배울 점에 대해 묻자 “언니들을 보며 많이 배웠다”고 입을 열며 “더 나은 선수가 되고 싶다”며 강한 포부를 드러냈다. 부산대의 박현은 코치도 유현희가 지명될 당시를 두고 “너무 떨렸다”며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유현희는 부산대에게는 누구보다 중요한 보물이다. 부산대를 거쳐 처음으로 프로로 진출한 선수이기 때문이다. 아직은 배워야 할 부분이 많겠지만, 좀 더 자리를 잡아 갈수록 발전하는 프로 선수로 우뚝 서길 기대한다.

http://www.basketkorea.com/news/articleView.html?idxno=180164

사진_ 이재승 기자

이재승  considerate2@hanmail.net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승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영광의 얼굴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결승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4강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본선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예선 현장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