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시상식] ‘전자랜드의 미래’ 김낙현, 식스맨상 품에 안다

[바스켓코리아 = 서울/이성민 기자] 전자랜드의 미래 김낙현이 식스맨상을 품에 안았다. 

KBL(한국프로농구연맹)은 20일(수)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시상식을 개최했다. 

팀에서 빼놓을 수 없는 존재. 소금과 같은 역할을 해주는 선수에게 돌아가는 식스맨상은 김낙현(인천 전자랜드)의 품에 안겼다.

김낙현은 올 시즌 승부처마다 알토란같은 활약을 펼치며 팀의 2위를 이끌었다. 데뷔 2년차 만에 팀의 핵심 선수로 성장했다. 리그에서 더 이상 무시할 수 없는 선수가 된 김낙현이다. 

올 시즌 54경기에 출전해 7.6점 1.5리바운드 2.5어시스트 0.7스틸 3점슛 성공률 39.7%를 기록했다.

김낙현은 “많은 기회를 주신 유도훈 감독님과 코치님들께 감사드린다. 매 경기 끝나고 난 뒤 좋은 말씀해주신 모든 형들에게 감사드린다. 내년에도 잘하라는 의미로 받겠다. 매일 발전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사진제공 = KBL 

이성민  aaaa1307@naver.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Korea Tour 리그 에너스킨 VS 충북농구협회
[BK포토]Korea Tour 아시안컵 대표팀 최종 선발전 BAMM VS 하늘내린인제 경기화보
[BK포토]Korea Tour 아시안컵 대표팀 최종 예선 경기화보
[BK포토]2019 Korea Tour 서울 오픈부 경기화보
[BK포토]KXO 서울투어, 한울건설&쿠앤HOOPS VS 하늘내린인제 결승 경기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