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건강한 팀으로 돌아오겠다”...SK 문경은 감독의 다짐

[바스켓코리아 = 잠실학생/이성민 기자] “내년 시즌에는 더 건강하고 단단한 팀으로 돌아오겠다.”

서울 SK는 15일(금) 잠실학생체육관에서 펼쳐진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서울 삼성과의 시즌 여섯 번째 맞대결에서 애런 헤인즈(15점 14리바운드 7어시스트), 크리스토퍼 로프튼(16점 3리바운드 3어시스트), 송창무(12점 9리바운드), 김선형(12점), 안영준(11점), 최준용(10점)의 활약을 묶어 94-79로 승리했다. 

SK는 이날 승리로 시즌 19승째를 수확했다(19승 33패). 올 시즌 S-더비 전적을 4승 2패로 마감했다.

경기 후 SK 문경은 감독은 “수비 집중력이 떨어지면 호되게 야단을 치려고 했는데, 선수들이 너무 잘해줬다. S-더비에서 팬들에게 좋은 경기력을 보여드렸다. 만족스러운 경기였다.”고 승리 소감을 전했다. 

SK의 올 시즌은 다사다난 그 자체였다. 주축 선수들의 연이은 부상과 외국인 선수 기량 미달이 맞물렸다. 제 전력으로 경기를 치른 것이 손에 꼽을 정도다.

문경은 감독은 “올 시즌은 유난히 빨리 지나간 것 같다. 아직 다 끝난 것은 아니지만, 수많은 선택만 했던 시즌인 것 같다. 팬들에게 선수단을 잘못 운영해서 죄송하고, 다음 시즌에 건강한 팀으로 돌아오겠다고 말씀드렸다.”라며 올 시즌을 되돌아봤다. 

이어 “기량도 중요하겠지만, 팬들이 좋아하는 플레이를 펼칠 수 있는 건강하고 단단한 팀으로 돌아오는 게 먼저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SK는 단 두 경기만을 남겨놓고 있다. 문경은 감독은 남은 두 경기에서 1승 이상을 거둬 6라운드 목표 승수인 5승을 맞추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6라운드에 5승 이상 거두겠다고 약속했다. 오늘 이겨서 4승 3패가 됐다. 내일 모래 통신사 라이벌 KT와의 부산 원정에서 승리해서 5승 목표를 달성하겠다.”

사진제공 = KBL

이성민  aaaa1307@naver.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영광의 얼굴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결승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4강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본선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예선 현장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