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KBL
‘국대 슈터’ 강이슬, WKBL 7R MVP 선정...MIP는 진안

[바스켓코리아 = 이성민 기자] 강이슬이 7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14일 “정규리그 7라운드 MVP와 MIP에 각각 강이슬(하나은행)과 진안(OK저축은행)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강이슬은 언론사 기자단 투표에서 총 66표 중 26표를 획득했다. 샤이엔 파커(하나은행)와 염윤아(KB스타즈), 최은실(우리은행) 등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강이슬은 7라운드 5경기에서 평균 34분 49초 동안 20점 5.6리바운드 3점슛 성공률 55.2%(16/29)를 기록했다.  

강이슬이 라운드 MVP에 선정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MIP는 진안에게 돌아갔다. 진안은 WKBL 심판부와 경기 운영 요원, TC, 감독관 투표 총 39표 중 20표를 받았다. 19표를 획득한 최은실을 근소한 차이로 누르고 MIP에 선정됐다. 진안은 7라운드 5경기에서 평균 25분 45초 동안 11.2점 6리바운드를 올렸다. 

사진제공 = WKBL

이성민  aaaa1307@naver.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3X3 프리미어리그 2R 경기화보
[BK포토]건대 훕드림 어댑트 BB 첫 시연 행사 현장 화보
[BK포토]3X3 프리미어리그 1R 경기화보
[U리그 중간리뷰] 이기는 법 터득한 경희대, 절대 2강 구도 깨진 남대부
[BK포토]Korea Tour 리그 에너스킨 VS 충북농구협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