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KBL
'우리은행 왕조의 주역' 박성배 감독, 신한은행에서 홀로서기 도전

[바스켓코리아 = 이성민 기자] 위성우 감독, 전주원 코치와 함께 우리은행 왕조를 이끈 박성배 감독이 신한은행에서 홀로서기에 도전한다. 

인천 신한은행 에스버드 여자농구단(구단주 위성호)은 11일(월) 신임 감독으로 박성배(前 우리은행 코치) 감독을 선임했다.

새로이 선임된 박성배 감독은 경희대를 졸업하고 서울 삼성에서 선수생활을 마쳤으며 이후 숭의여중•여고 코치를 역임하며 여자농구와 인연을 맺었다. 이후 2012년부터 6년간 여자프로농구 코치로 활동하며 여자농구 지도자로서 풍부한 경험을 쌓았으며, 여자프로농구에 대한 열정과 선수들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팀 분위기를 쇄신하고 안정시킬 인물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코치진 구성도 새롭게 완료되었다. 울산 모비스 선수 출신의 하상윤 코치를 필두로 박성훈(前 서울 삼성) 코치, 양지희(前 아산 우리은행) 코치가 새로이 영입되어 신임 감독을 보좌하게 된다.  

신한은행은 “신기성 감독을 비롯한 기존 코칭스태프가 지난 3년간 에스버드의 재도약을 위해 최선을 다했음에도 불구하고 올 시즌 부진한 성적과 계약기간 만료에 따라 부득이 새로운 코칭스태프 구성이 필요하게 되었으며, 선수단 체질개선과 우승을 위한 재도약의 발판 마련에 박성배 감독을 적임자로 판단했다 ”고 추가로 선임 배경을 전했다.

팀에 새로운 활력과 역동성을 제고하기 위해 젊고 역량있는 코칭스태프를 영입한 신한은행은 새로운 코칭스태프를 중심으로 팀 리빌딩을 완성하여 팀전력 안정과 우승 도전에 온 힘을 쏟겠다는 계획이다.   

박성배 신임 감독은 “ 부족한 저를 명문 신한은행 감독으로 선임해주신 구단주님을 비롯한 구단 관계자분들께 감사 드린다”고 말하며, “ 강인한 체력을 바탕으로 역동적인 팀을 만들어 나갈 것이며, 이기는 농구로 선수들에게 자부심을 심어주고 에스버드 팬들에 보답하겠다“ 고 포부를 밝혔다.              

사진제공 = WKBL

이성민  aaaa1307@naver.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3X3 프리미어리그 2R 경기화보
[BK포토]건대 훕드림 어댑트 BB 첫 시연 행사 현장 화보
[BK포토]3X3 프리미어리그 1R 경기화보
[U리그 중간리뷰] 이기는 법 터득한 경희대, 절대 2강 구도 깨진 남대부
[BK포토]Korea Tour 리그 에너스킨 VS 충북농구협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