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KBL
‘거침없이 13연승’ KB스타즈 안덕수 감독 “힘든 상황에서도 집중해준 선수들 칭찬”

[바스켓코리아 = 부천/김준희 기자] “힘든 상황에서도 집중해준 선수들에게 칭찬해주고 싶다.”

구단 연승 신기록을 늘려가고 있는 KB스타즈 안덕수 감독이 선수들에게 공을 돌렸다.

청주 KB스타즈는 11일 부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2018-2019 여자프로농구 부천 KEB하나은행과 6라운드 맞대결에서 77-61로 승리했다.

이날 KB스타즈는 먼저 리드를 잡긴 했지만, 하나은행의 거센 추격을 쉽게 뿌리치지 못했다. 3쿼터 중반까지도 팽팽한 흐름이었으나 4쿼터 들어 상대를 완벽하게 제압하면서 구단 최다 연승 숫자를 ‘13’으로 늘렸다.

경기 후 안덕수 감독은 “다른 의미에서 중요한 경기라고 생각했다. 상대팀이 쫓아오는 부분도 있었고, 잘 안 된 플레이도 있었지만 선수들이 평정심을 유지해서 리드를 뺏기지 않았다. 힘든 상황에서도 집중해준 선수들에게 칭찬해주고 싶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연이어 “내일은 휴식할 예정이다. 우리 입장에선 앞으로 남은 6라운드 경기가 중요하기 때문에 좀 더 집중을 해서 나은 모습을 보여드리는 게 우선 과제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날 초반 심성영이 3점슛 3개를 터뜨리며 쾌조의 야투 감각을 선보였지만 파울 트러블로 인해 많은 시간을 뛰지 못했다. 이런 상황에 대응할 차선책에 대해 안 감독은 “데려올 때부터 (염)윤아를 가드로 생각했었고, (심)성영이가 슛이 있어서 2번으로 돌리는 생각을 하긴 했었다. 오늘 성영이가 파울로 인해 자리를 비웠지만, 윤아가 가드 역할을 충분히 해주기 때문에 그런 상황을 잘 넘어갈 수 있지 않나 생각한다”고 답했다.

염윤아에 대한 칭찬도 잊지 않았다. 안 감독은 “후반에 윤아의 스틸 2개가 컸다. 공격에서도 윤아가 클러치 상황이나 시간에 쫓기는 상황에서 드라이브인을 통해 주는 패스가 좋다. 외곽에는 (강)아정이나 성영이 등 슛이 좋은 선수들이 많기 때문에 윤아가 좀 더 자신감을 갖고 하는 게 아닌가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KB스타즈는 3일 휴식 후, 15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삼성생명을 상대로 14연승에 도전한다. 안 감독은 “연승도 중요하지만 리그가 끝나지 않았기 때문에 매 경기 최선을 다하다 보면 좀 더 좋은 경기력을 보여드릴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6라운드 남은 경기에서도 전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제공 = WKBL

김준희  kjun0322@gmail.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KT 김영환
[BK포토]KT 랜드리
[BK포토] KT 조상열
[BK포토]KT 허훈
[BK포토]SK 김건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