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학
[우리가 미래다①] 균형적인 선발 성균관대, 더 높은 곳을 바라본다   
송동훈(왼쪽), 안정욱(오른쪽)

[바스켓코리아 = 김우석 기자] 2019시즌을 준비하고 있는 각 대학의 신입생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져본다.

첫 번째 순서는 지난 시즌 U리그에서 정규리그 3위를 차지한 성균관대다. U리그에서 사상 최고의 성적을 거둔 성균관대는 2018년 여름에 있었던 종별 대회에서도 우승을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마무리는 아쉬웠다. 중앙대와 가진 플레이오프에서 패하며 10개월간 이어졌던 질주를 멈춰야 했다. 내심 '결승전'을 염두에 두었던 김상준 감독은 많은 아쉬움을 남겼다. 

정규리그에서 한 차례 연세대를 물리치며 더 높은 곳을 바라보았던 성균관대의 행보는 그렇게 끝을 맺었다. 리바운드 1위에 오른 이윤수가 부상으로 인해 전열을 이탈한 공백이 그대로 패배로 이어진 경기였다. 

최고의 한 해를 보낸 성균관대는 박준형만 이탈했을 뿐, 지난 해 전력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이윤수와 박준은이라는 원투 펀치가 건재하고, 이재우와 양준우로 이어지는 수준급 가드 진이 버티고 있다. 알토란 같은 신입생이 더해지며 더 높은 곳을 바라볼 수 있게 되었다. 총 5명의 신입생을 선발했다.

백코트는 휘문고 출신 송동훈(177cm, 슈팅 가드)과 박민철(184cm, 명지고), 안세영(184cm, 광신상고)이 합류했다. 김 감독은 세 선수는 모두 장단점이 뚜렷하다고 밝혔다.

송동훈은 단신이지만, 스피드와 슈팅력에 장점을 지니고 있는 선수다. 김 감독은 “김승현과 비슷하다고 생각하면 된다. 슛과 돌파가 좋고, 패스 센스를 갖추고 있다.”라고 말했다.

실제로 송동훈은 2018년 종별 선수권 대회에서 폭발적인 스피드와 득점력을 앞세워 휘문고를 정상으로 이끈 선수다. 

한 눈에 봐도 눈에 띌 정도로 좋은 기량을 지니고 있었다. 신장은 확실히 핸디캡이다. 단국대 출신으로 대학리그 득점왕에 오른 신재호(은퇴)를 연상케 하는 선수로 보였다.

박민철과 안세영은 듀얼 가드 성향이 뚜렷한 선수들. 득점력에 장점이 있다. 김 감독은 두 선수에 대해 “듀얼 가드라고 보면 된다. 둘 다 고등학교 때 득점력이 좋았다. 팀이 좀 약했기 때문에 혼자 하는 플레이는 능하지만, 팀 플레이는 좀 약하다. 조직력에 빨리 녹아들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이야기했다.

김준영(왼쪽), 박민철(가운데), 안세영(오른쪽)

프런트 코트 진은 안정욱(194cm, 홍대부고)과 김준영(195cm, 계성고)이 합류했다. 먼저 안정욱은 신장 대비 스피드에 장점이 있는 선수다.

김 감독은 안정욱에 대해 “브레이크 맨으로 활용할 생각이다. 가르쳐야 하는 부분이 있다. 우리는 리바운드가 다소 약하다. 리바운드에 도움을 줘야 한다. 가드 진은 좋다. 가드 진에서 던져주면 빠르게 트랜지션을 하면서 레이업으로 마무리하는 역할을 맡길 생각이다. 또, 트랜지션 상황에서 오픈 3점슛 던지는 역할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안정욱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드러냈다.

김준영에 대해서는 “아직 기초가 부족하다. 가르칠 것이 많은 선수다.”라고 이야기했다. 마지막으로 김 감독은 “송동훈과 안정욱은 분명히 활용할 수 있을 것 같다. 다른 세 선수는 조금 가르쳐야 할 것 같다. 하지만 어느 정도 기용 가능한 옵션은 있다. 이번 입학생에 대해 전체적으로 만족한다. 사실 한 선수가 더 들어왔으면 했는데, 다른 학교를 선택했다. 좀 아쉽긴 하다.”며 인터뷰를 정리했다.  

위에 언급한 대로 성균관대는 전력 누수를 최소화했고, 즉시 전력감인 선수들을 보강하며 더욱 탄탄한 전력을 구축하게 되었다. 3위를 넘어서는 성적을 일궈낼 수 있을 지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사진 제공 = 송동훈, 바스켓코리아 DB  

김우석  basketguy@basketkorea.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macmaca 2019-01-15 03:43:51

    한국의 Royal대는 국사에 나오는 최고 교육기관 성균관의 정통을 승계한 성균관대. 그리고 교황윤허 서강대. http://blog.daum.net/macmaca/2560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Korea Tour 리그 에너스킨 VS 충북농구협회
    [BK포토]Korea Tour 아시안컵 대표팀 최종 선발전 BAMM VS 하늘내린인제 경기화보
    [BK포토]Korea Tour 아시안컵 대표팀 최종 예선 경기화보
    [BK포토]2019 Korea Tour 서울 오픈부 경기화보
    [BK포토]KXO 서울투어, 한울건설&쿠앤HOOPS VS 하늘내린인제 결승 경기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