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미디어데이] 웃음꽃 핀 미디어데이, 역시 전태풍이었다

[바스켓코리아 = 김영훈 웹포터] 미디어데이의 재미를 살린 선수는 전태풍이었다.

시즌을 앞두고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미디어데이 행사가 10일 서울 JW매리어트 호텔에서 개최됐다.

2부에는 각 팀 선수들이 다른 팀 선수 또는 감독들에게 궁금한 것을 무든 질문 시간이 시작됐다. 전태풍은 지난 해 미디어데이에 늦은 김선형에게 공개적으로 질책을 하며 웃음을 선사했다. 이번에 타겟은 양동근이었다.

전태풍은 김선형에게 “이번에는 안 늦었다. 정말 잘했다.”라며 칭찬을 하자 김선형은 “태풍이형이 약속의 소중함을 알려주었다.”고 말했다. 김선형은 늦지 않았지만 의외로 성실함의 대명사인 양동근이 이번 미디어데이에 지각을 했다. 그러자 전태풍은 “왜 늦었냐?”라며 약속 시간에 대해서는 그냥 넘어가는 법이 없었다. 양동근은 “직전에 행사가 있어서 늦었다. 원래 잘 안 늦는 스타일인 것을 모두가 안다.”라며 이유를 설명했다.

큰 웃음의 중심에는 전태풍이 있었다. 양홍석은 자신에게 질문할 기회가 주어지자 “전태풍을 대기실에서 만났는데 전자랜드 선수냐고 물어봐서 설명해줬다. 아직 기억하는지 묻고 싶다.”고 질문했다. 전태풍은 머쓱해하며 “슈터 아닌가? 기억하고 있겠다.”라며 큰 재미를 선사했다.

이어서 개막전에 전태풍과 맞붙게 될 김종규가 개막전 스타팅 라인업을 알려달라고 하자 주저하며 “포인트가드는 (김)진용이 슈팅가드는 박세진이다. 사실 다 거짓말이다. 비밀이다. 나도 베스트5에 들어갈지 모른다.”며 전태풍만이 할 수 있는 답을 내놨다.

전태풍을 향한 선수들의 질문 러쉬는 계속됐다. 윤호영은 김태홍이 시켰다며 전태풍에게 “곧 있으면 40세인데 기분이 어떠냐?”고 묻자 전태풍은 “인정한다. 그래도 아직 얼굴은 동안이라 괜찮다. 태홍이는 KBL에서 1등으로 못생긴 선수라 상을 줘야 한다. 두경민이가 군대 가서 못생긴 자리가 하나 빠졌다. 이제 새로운 못생긴 팀을 뽑아야겠다.”며 김태홍의 외모를 지적했다.

전태풍의 외모 지적은 끝이 아니었다. 최진수에게 “가만히 지켜봤는데 최진수가 진짜 못생겼다. 못생긴 팀은 오리온이 1등, DB가 2등이다.”고 말하자 최진수는 “얼굴은 못생겼지만 나이는 내가 젊어서 괜찮다.”라며 맞받아쳤다.

전태풍 외에도 선수들의 센스있는 질문이 이어졌다. 김태술은 부산에서 중,고,프로 생활을 하는 양홍석에게 부산을 떠나 다른 곳에서 살고 싶은 마음 없냐는 곤란한 질문을 던졌다. 양홍석은 “게약기간이 많이 남아서 서동철 감독님 밑에서 잘 배우겠다.”며 재치 있게 받아쳤다.

이어서 팬들이 재미있는 질문이 쏟아졌다. 먼저 나온 질문은 양홍석에게 4.4초의 의미를 물는 것이었다. 양홍석은 2018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3X3 결승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경기 종료 4.4초전까지 앞서고 있다가 통한의 파울로 동점을 내줘 연장전에 갔다. 이후 양홍석이 속한 대표팀은 중국에 패하며 은메달에 머물러야 했다. 양홍석은 4.4초에 대해 “(안)영준이형 인터뷰 기사를 보니 꿈에 나온다고 하더라. 내 꿈에도 나온다. 다시 돌아가고 싶은 순간이다.”고 말했다.

김종규에게 팀 내 외모 순위를 묻는 질문에는 “(강)병현이형이 오면서 1위 자리는 반납했다. 남자가 봐도 설레일 때가 있다. 아침에 봐도 잘생겼다.”고 말하며 웃음을 지었다.

이외에도 디온테 버튼이 그립지 않냐는 질문에 이상범 감독은 “잘 돼서 좋다. 버튼이 몇 일 전 라면을 보내라 해서 보내줬다.”며 NBA 오클라호마시티 썬더 선수인 버튼과의 친분을 과시했다.

뿐만 아니라 양희종의 결혼 소식에 대해 김태술에게 질문하는 등 재밌는 순간이 많았던 미디어데이였다. 웃음꽃이 필 순간이 많았던 미디어데이는 다가오는 시즌을 기대케 한다. 이러한 재미가 KBL의 시즌에 가서도 이어지길 바란다.

사진 제공 = KBL

김영훈  kim95yh@hanmail.net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화보] 원주 DB 홈개막 축하공연
[BK포토화보] 소녀시대 윤아
[BK포토화보] 원주DB 홈 개막을 선언합니다.
[BK포토] DB 틸먼
[BK포토] DB 김현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