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KBL
국내 최초 3대3 여자농구 국제대회, 13일 개막

[바스켓코리아 = 이성민 기자] 국내 최초 3대3 여자농구 국제대회가 열린다.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이 오는 13일부터 14일까지 이틀간 경기도 고양시 스타필드 1층 중앙 아트리움에서 3대3 여자농구 국제대회 “WKBL CHALLENGE WITH KOREA3X3”를 개최한다. 

“WKBL CHALLENGE WITH KOREA3X3”은 지난해 프로농구 최초로 개최되어 한강시민공원 예빛섬에서 많은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던 “WKBL 3X3 TOURNAMENT TRIPLE JAM”을 국제 대회로 발전시켰다. 국내에서 최초로 열리는 이번 3대3 여자농구 국제대회는 WKBL 구단들과 함께 해외 농구 팀들이 참가하여 수준 높은 경기를 선보일 것 보인다. 

이번 대회에는 한국 4개 팀, 일본 3개 팀, 중국 2개 팀 등 총 9개 팀이 참가해 총 상금 10,000 달러를 두고 치열한 승부를 펼친다. 삼성생명, 우리은행, KB스타즈, WKBL 위탁운영팀 등 WKBL 4개 구단이 한국 대표로 참가하며, 일본에서는 2018년 일본 여자프로 3X3 농구 리그 우승팀 파비우스 도쿄 다임을 비롯하여 리작, 세카이에 등 3개 팀이 참가한다. 중국에서는 2018년 CBA 3X3 농구 리그 파이널 우승팀 웨이샤오와 산둥 등 2개 팀이 참가한다. 

2017~2018시즌 여자프로농구 신인상을 수상한 이주연(삼성생명)을 비롯하여 지난 8월 열린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에 3X3 여자농구 국가대표로 출전했던 박지은(KB스타즈), 김진희, 최규희(이하 우리은행) 등 여자농구를 대표하는 선수들이 대거 출전한다. 

3개 팀 3개 조로 나눠 예선 조별리그를 치르고, 각 조별 상위 2개 팀이 8강에 진출한다. 각 조별 3위 팀은 퀄리파잉 드로우(별도 예선)를 거쳐 상위 2개 팀이 8강에 합류하게 된다. 8강부터는 토너먼트 방식으로 경기가 진행된다.

14일(일) 열리는 4강 및 결승전 경기는 WKBL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되며, KBS N 스포츠를 통해서도 예선 일부 경기를 포함한 4강전, 결승전 등이 녹화 방송될 예정이다.

한편 WKBL 박찬숙 경기운영본부장이 ‘WKBL CHALLENGE WITH KOREA3X3’ 대회 운영장을 맡아 성공적인 대회 운영을 위해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사진제공 = WKBL

이성민  aaaa1307@naver.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 KT 서동철감독,
[BK포토] 현대모비스 함지훈,
[BK포토] KT 랜드리,
[BK포토] KT 랜드리,
[BK포토] KT 김영환,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