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BA
2018-2019 NBA, 개막주간 일정 확정!

[바스켓코리아 = 이재승 기자]  2018-2019 정규시즌 첫 주 일정이 정해졌다.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NBA가 다가오는 2018-2019 시즌 개막주간 일정을 발표했다고 전했다. 개막전에는 익히 알려졌다시피 10월 17일(이하 한국시간)에 보스턴 셀틱스와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 오클라호마시티 썬더가 격돌한다. 네 팀 모두 내로라하는 강팀들인 만큼 재미난 맞대결이 예상된다.

이어 18일에는 휴스턴 로케츠와 뉴올리언스 펠리컨스, 피닉스 선즈와 댈러스 매버릭스가 시즌 첫 대결을 갖는다. 19일에는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와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가 각각 시카고 불스와 레이커스를 각각 안방으로 불러들인다. 20일에는 보스턴과 골든스테이트가 원정길에 나선다. 보스턴은 토론토 랩터스, 골든스테이트는 유타 재즈를 찾는다.

21일에는 워싱턴 위저즈와 토론토, 레이커스와 휴스턴이 진검승부를 갖는다. 레이커스를 이끄는 르브론 제임스가 크리스 폴이 속한 휴스턴과 어떤 경기를 펼칠지가 단연 기대된다. 휴스턴은 곧바로 시즌 첫 백투백 경기를 치른다. 레이커스와 만난 이후 바로 다음날인 22일에 LA 클리퍼스를 만난다. LA 원정 2연전이 시즌 첫 연전인 만큼 시즌 초반 판도에 중요하다.

개막주간 일정에 앞서 성탄 일정도 정해졌다. 백미는 단연 골든스테이트와 레이커스의 대결이다. 제임스는 4년 연속 골든스테이트와 성탄절을 맞이한다. 다만 이번에는 레이커스 소속으로 처음으로 골든스테이트와 만나는 만큼 제임스와 골든스테이트가 어떤 경기를 펼칠지가 단연 주목된다. 제임스는 성탄절서 골든스테이트 원정에서 2015년과 2017년에 모두 패한 바 있다.

그 외 뉴욕 닉스는 밀워키 벅스, 휴스턴은 오클라호마시티, 보스턴은 필라델피아, 유타는 포틀랜드를 차례로 호출한다. 휴스턴과 오클라호마시티의 매치업이 단연 이목을 끈다. 양 팀 모두 리그 최고 슈퍼가드를 보유하고 있는데다 이들을 중심으로 원투펀치는 물론 탄탄한 선수층을 자랑한다. 어찌 보면 골든스테이트와 레이커스의 대결보다 더 흥미를 끈다.

보스턴과 필라델피아는 개막전 이후 다시 맞붙는다. 개막전 결과가 어떻게 되느냐에 따라 이들의 맞대결 분위기를 결정할 전망이다. 동시에 시즌 초반 분위기가 이들의 향방을 결정할 전망이다. 제임스가 컨퍼런스를 옮기면서 동부컨퍼런스는 보스턴과 필라델피아의 격전장이 됐기에 이들이 어떤 크리스마스를 보낼지가 주목된다.

한편 마틴 루터 킹의 날인 1월 20일에는 세 경기가 열린다. 멤피스 그리즐리스와 뉴올리언스 펠리컨스, 필라델피아와 휴스턴, 레이커스와 골든스테이트가 격돌한다. 성탄절 이후 레이커스가 골든스테이트를 안방으로 불러들인다. 제임스가 레이커스팬들의 응원에 힘입어 골든스테이트를 요리할지가 관건이다. 이날 드마커스 커즌스(골든스테이트)가 출격할지 주목된다.

사진_ NBA Emblem

 

이재승  considerate2@hanmail.net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승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오리온 오!그래놀라배 3X3 최진수, 한호빈
[BK포토]오리온 오!그래놀라배 3X3
[BK포토]오리온 오!그래놀라배 3X3
[BK포토]오리온 오!그래놀라배 3X3
[BK포토]오리온 오!그래놀라배 3X3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