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KBL, 샐러리캡 인상... 최저 연봉도 '업'

[바스켓코리아 = 김우석 기자] 샐러리 캡과 최저 연봉이 상향 조정되었다. 

KBL은 23일 제 23기 제 4차 임시총회 및 제 4차 이사회를 개최, 안양 KGC인삼공사 김재수 구단주 변경의 건을 승인했으며, 2018-2019시즌 샐러리캡 및 선수 최저연봉에 대해서도 결정했다.

2018-2019시즌 샐러리캡은 종전 23억에서 24억원으로 인상했으며, 선수 최저연봉도 종전 3000만원에서 3500만원으로 인상했다. 

또한 2018-2019시즌 외국선수 출전 쿼터방식은 현행(1-2-2-1)과 동일하게 운영하되 국내선수 출전 비중 확대와 관련된 외국선수 제도(출전 쿼터 등)에 대해서는 추후 재논의 하기로 했다.

사진 제공 = KBL 

김우석  basketguy@basketkorea.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오리온 오!그래놀라배 3X3 최진수, 한호빈
[BK포토]오리온 오!그래놀라배 3X3
[BK포토]오리온 오!그래놀라배 3X3
[BK포토]오리온 오!그래놀라배 3X3
[BK포토]오리온 오!그래놀라배 3X3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