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KBL
[W 챔프전] ‘준우승’ KB 안덕수 감독, “한 단계 올라선 선수들 고마워”

[바스켓코리아 = 청주/이성민 기자] KB스타즈가 ‘준우승’으로 시즌을 마무리했다.

청주 KB스타즈는 21일(수) 청주체육관서 펼쳐진 아산 우리은행과의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챔피언 결정전 3차전에서 57-75로 패배했다. 이날 패배로 KB스타즈는 시리즈 전적 0-3으로 준우승을 차지했다.

경기 후 KB스타즈 안덕수 감독은 “힘든 상황에서도 끝까지 버텨준 선수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다. 선수들 덕분에 좋은 경험을 했다. 또 우리은행은 정말 훌륭한 팀이기에 우승 축하를 드리고 싶다.”며 감사와 축하의 인사를 동시에 남겼다.

이어서 “여러 생각들이 떠오른다. 이번 시즌을 함께 해준 선수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꼭 하고 싶다. 체력적인 부담도 있었지만, 제가 선수들에게 좋은 방향을 제시하지 못했던 것이 아쉽다.”며 이번 챔피언 결정전을 되돌아봤다. 

지난해 WKBL 무대에 데뷔한 안덕수 감독은 4위를 기록했다. 2년차인 올 시즌에는 정규리그 2위, 챔피언 결정전 준우승을 거뒀다. 팀 자체가 한 단계 올라섰다.

안덕수 감독은 이에 대해 “올라섰다는 것에 의미를 두고 싶은 것은 솔직한 심정이다. 이런 의미가 내년에는 더 커졌으면 좋겠다. 더 높이 올라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올 시즌 내내 맹활약한 박지수에 대해서 “정말 잘해줬다. (박)지수는 정말 큰 선수가 됐다. 제가 그런 좋은 선수를 만난 것도 행운이다. 앞으로 더 성장할 것이다. 지수가 앞으로 더  훌륭한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서는 상대의 대처에 대한 영리한 플레이가 필요하다. 영리한 선수이기에 잘 해낼 것이다. 지금처럼 성장한다면 본인이 원하는 더 큰 무대에서 충분히 뛸 수 있을 것이다. 그런 선수가 되도록 옆에서 더욱 돕겠다.”고 말했다.

사진제공 = WKBL

이성민  aaaa1307@naver.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고양 3X3 챌린저 화보
[BK포토]SK 선수단
[BK포토]SK 최준용
[BK포토]DB 김주성
[BK포토]SK 김선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