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KBL
[W PO] ‘기선 제압 ' KB스타즈, 첫 번째 이유된 ‘턴오버 감소’

[바스켓코리아 = 청주/김우석 기자] KB스타즈가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청주 KB스타즈는 11일 청주 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2017-18신한은행 여자프로농구 플레이오프에서 박지수(16점 13리바운드 6어시스트) 더블더블과 다미리스 단타스(19점 6리바운드), 강아정(16점 3어시스트 3스틸), 모니크 커리(12점 7리바운드) 활약을 묶어 인천 신한은행을 75-57로 물리쳤다.

박지수와 단타스가 골밑을 장악했고, 허리 통증으로 인해 제 컨디션이 아니었던 ‘캡틴’ 강아정도 부상 투혼을 발휘하며 제 몫을 해냈다. 또, 커리 역시 다소 무리한 장면을 연출했지만, 의미있는 기록을 남기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많은 승리 요인이 있었지만, 가장 큰 이유 중 하나는 역시 턴오버 감소였다. KB스타즈는 이번 시즌 평균 13.6개의 실책을 범하고 있고, 큰 경기에서 턴오버 숫자는 더욱 늘어났던 경험이 있다. 안덕수 감독에게도 큰 고민거리 중 하나였다.

게임 전 만난 안 감독은 “선수들이 그 부분에 대해 확실히 인지하고 있다. 선수들을 믿어도 좋을 것.”이라는 멘트를 남겼다.

이날 KB스타즈는 총 10개의 실책을 기록했다. 경기 비중을 감안할 때 확실히 줄어든 수치였다. 또, 승부가 확실히 결정된 종료 3분 여를 남겨둔 상황까지 발생한 턴오버는 9개에 불과했다. 결국 한 자리수 턴오버로 승리를 결정지었던 것이다.

KB스타즈가 1쿼터 기록한 턴오버는 한 개에 불과했다. 집중력이 돋보였고, 공격 전개 과정이 효율적이었다. 선수들 역시 턴오버라는 키워드에 신경을 쓰는 모습이 역력했다. 턴오버 1개라는 숫자는 25점이라는 다득점으로 이어졌다. 박지수가 9점을 집중시키는 가운데 강아정(6점)과 커리(4점), 김보미(3점), 단타스(3점)가 득점에 가담했다.

세트 오펜스 상황에서 선수들 움직임이 뛰어났고, 속공도 효과적으로 전개했다. 인사이드로 전달되는 빠르고 정확한 패스는 박지수 득점으로 바뀌었고, 강아정은 속공과 커트 인으로 점수를 추가했다. KB스타즈가 정규리그에서 고질적인 약점으로 지적된 턴오버를 줄이며 25-12라는 인상적인 점수를 남긴 1쿼터였다.

2쿼터에는 턴오버가 늘어났다. 심성영이 2개를, 커리가 2개를 범했다. 자연스레 공격도 둔화되었다. 10점에 그쳤다. 턴오버 증가로 인해 숫자는 공격이 1쿼터만큼 효율적이지 못한 이유가 존재했다.

후반전 KB스타즈가 기록한 턴오버는 단 4개였다. 3쿼터에 두 개가 나왔다. 득점도 수직 상승했고, 공격 효율도 좋았다. 19점을 몰아쳤다. 턴오버가 급격히 줄어든 결과였다. 커리와 단타스가 각각 8점과 7점을 집중시키며 공격을 이끌었고, 승리의 초석을 다졌던 10분이었다.

안 감독 역시 만족스럽다는 반응을 내놓았다. 안 감독은 “선수들이 계속 의식을 해준 덕에 턴오버가 줄어 들었다.”라고 이야기했다.

플레이오프나 챔프전에서 턴오버는 치명적인 부분이 될 수 있다. KB스타즈는 이번 시즌 자신들의 경기력 중 가장 아쉬운 부분인 턴오버라는 키워드를 이겨내며 챔프전 진출 확룰 87.8%를 잡아내는 데 성공했다.

플레이오프 2차전은 화요일(13일) 오후 7시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펼쳐진다.

사진 제공 = WKBL

김우석  basketguy@basketkorea.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3X3 프리미어리그 플레이오프 경기화보
[BK포토]3X3 프리미어리그 9R 경기화보
[BK포토화보]제 2회 부산광역시 유소년 농구연맹회장배 농구대회 경기화보 3
[BK포토화보]제 2회 부산광역시 유소년 농구연맹회장배 농구대회 경기화보 2
[BK포토화보]제2회 부산광역시 유소년농구연맹회장배 농구대회 경기화보 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