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WKBL
‘PO 진출 초읽기’ 신한은행 신기성 감독, “플레이오프에 초점 맞출 것”

[바스켓코리아 = 구리/이성민 기자] 인천 신한은행이 플레이오프 진출을 앞두고 있다.

인천 신한은행은 12일(월) 구리시체육관에서 펼쳐지진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구리 KDB생명과의 원정경기에서 김단비(15점 11리바운드 9어시스트), 카일라 쏜튼(16점 6리바운드)의 활약을 묶어 64-55로 승리했다. 

경기 후 신한은행 신기성 감독은 “무조건 이겨야 하는 경기였다. 반대로 KDB생명은 마음 편하게 경기에 임한 것 같다. 우리 선수들이 다소 경직된 상태였다. 상대의 슛이 초반에 잘 들어가서 당황했다”며 이날 경기를 되돌아봤다. 

이어서 “2쿼터 막판부터 (김)단비가 제 역할을 해줬다. 덕분에 더 벌어지지 않았다. 3쿼터에 준비한 수비가 잘 통하면서 승기를 잡았다"고 덧붙였다. 

신한은행은 이날 승리로 플레이오프 진출 매직 넘버를 ‘1’로 줄였다. 1승을 더하면 자력으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한다. 삼성생명이 1패를 추가한다면 플레이오프 진출이 확정된다. 신 감독은 "사실상 2위는 어렵게 됐다. 플레이오프 진출에는 조금 여유가 생겼다"고 말했다. 

이날 경기를 끝으로 신한은행은 1주일간의 휴식에 돌입한다. 휴식기 동안 계획에 대해 묻자 “KB스타즈와 우리은행의 맞대결에 조금 집중하려고 한다”며 “(김)단비와 (곽)주영이의 몸 상태가 사실 정상이 아니다. 플레이오프 진출이 완전히 확정되면, 여유롭게 선수단 운영을 할 생각이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신 감독은 "남은 5경기에서도 최선을 다할 것이다. 선수들이 플레이오프에서 제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계획을 짤 것이다. 특히 팀의 중심인 단비와 주영이가 활약할 수 있도록 남은 시즌을 운영하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사진제공 = WKBL 

이성민  aaaa1307@naver.com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화보] 원주 DB 홈개막 축하공연
[BK포토화보] 소녀시대 윤아
[BK포토화보] 원주DB 홈 개막을 선언합니다.
[BK포토] DB 틸먼
[BK포토] DB 김현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