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BL
'4쿼터 15점' 디온테 버튼, 가장 확실한 해결사!

[바스켓코리아 = 이재승 기자]  원주 DB가 안방에서 기분 좋은 승리를 거뒀다.

DB는 21일(목)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서울 삼성과의 홈경기에서 84-76으로 승리했다. DB는 이날 승리로 이번 시즌 삼성 상대 전적에서 2승 1패로 앞서게 됐다.

DB에서는 여러 선수들이 제 몫을 해냈다. 주포인 디온테 버튼이 양 팀 통틀어 가장 많은 27점을 책임진 가운데 9리바운드를 곁들였다. 버튼이 공격에서 활로를 뚫은 사이 로드 벤슨이 골밑에서 17점 11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작성했다. 여기에 두경민이 18점 3리바운드 6어시스트, 이지운이 11점 2리바운드를 보탰다.

DB는 전반을 38-30으로 뒤진 채 마쳤다. 그러나 후반 들어 DB는 맹공을 퍼부었다. 후반전에만 무려 54점을 적중시키면서 삼성을 상대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3쿼터에는 버튼과 벤슨, 4쿼터에는 버튼과 두경민이 DB의 공격을 이끌면서 DB가 오히려 경기를 뒤집었고, 앞으로 치고나갈 수 있었다.

그 중심에는 단연 버튼의 역할이 컸다. 버튼은 후반 들어 자신이 올린 득점 대부분을 책임진 가운데 4쿼터에서만 홀로 15점을 퍼붓는 기염을 토해냈다. 3쿼터부터 특유의 돌파로 시동을 건 버튼은 4쿼터 들어 적극적으로 삼성의 수비를 흔들면서 공격에 나섰다. 버튼의 공격이 적중하면서 DB가 삼성의 추격을 뿌리칠 수 있었다.

버튼은 3쿼터에도 유려한 발재간과 함께 확실한 속임 동작으로 삼성의 수비를 무용지물로 만들었다. 버튼의 돌파로 삼성의 수비는 이내 흔들렸고, 반응할 수밖에 없었다. 이 틈을 타 버튼은 김주성의 3점슛을 돕기도 했다. 이날 어시스트는 단 하나에 불과했지만, 그만큼 버튼의 공격이 주효했다는 뜻이다.

무엇보다 버튼은 DB의 프라이머리 볼핸들러로 팀의 공격에서 가히 중추적이면서도 절대적인 역할을 차지하고 있다. 버튼에게서 파생되는 공격을 통해 DB의 국내선수들이 보다 쉬운 득점을 올리고 있다. 이날은 패스보다는 득점을 통해 경기의 맥을 확실히 집었고, 이내 경기를 DB쪽으로 가져오는데 크게 일조했다.

버튼이 있어 DB가 이번 시즌 들어 상당히 선전하고 있다. 전반에는 주로 패스를 뿌리고, 후반에는 림을 공략하면서 효율적인 경기를 펼치고 있는 점도 고무적이다. 버튼이 있어 DB의 질주가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_ KBL

이재승  considerate2@hanmail.net

<저작권자 © 바스켓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승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뉴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영광의 얼굴들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결승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4강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본선 현장화보
[BK포토]오리온 닥터유 에너지바배 3X3 예선 현장화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